검색닫기
검색열기
Product

제품소개

최고의 품질, 믿을 수 있는 건강식품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차가버섯

명품 차가버섯을 이끌어가는 차가버섯 대표브랜드 고려인삼공사
차가버섯이란 차가버섯의 정의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버섯은 대부분이 죽어버린 나무나 부식토, 토양 등에서 자라납니다. 하지만 차가버섯은 살아있는 자작나무의 영양성분을 먹고 자라는 버섯으로 Inonotus  Obliquus(이노노투스 오블리쿠스)라는 차가버섯 균(菌)이 자작나무의 상처를 통해 착생하여 내부에 뿌리를 내리고 자작나무의 목질과 수액, 플라보노이드 등의 영양분을 흡수하여 차가버섯 덩어리로 자라게 됩니다. 02. 차가버섯 학명의 유래 가버섯의 ‘차가’라는 말은 언뜻 한국어인 것 같지만 러시아어인 'Чaгa'를 우리말로 발음한 것입니다. 애초에 일본에서는 Fuscoporia Obliqua(푸스코포리아 오블리쿠아)로,구소련과 핀란드에서는 Inonotus Obliquus로 명명되었으며, 980년대 이후 학술 교류가 진전되며 동일한 종류의 균을 놓고 두 개의 학명이 존재한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국제관례에 따라 먼저 등록한 구소련 쪽의 Inonotus Obliquus(이노노투스 오블리쿠스)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차가버섯의 씨앗이라 할 수 있는 차가버섯 균(菌)은 바람 등에 의해 주변 자작나무에 착생한 이후 자작나무 내부를 잠식하면서 자라게 됩니다.자작나무 내부에서 뿌리를 내리고 영양분을 흡수하며 약 10여년 정도성장한 이후 자작나무 껍질을 뚫고 바깥으로 튀어나오게 되는데,이를 차가버섯이라 합니다. 이렇게 자작나무 껍질 바깥으로 돌출된 부분(차가버섯)은영양분을 저장 · 보관하는 창고와 같은 역할을 하며, 표면으로 돌출된 이후에도 10년 이상을 더 자라게 됩니다. 균핵으로 이루어진 차가버섯 차가버섯은 다른 버섯과는 달리 착생과 성장 과정이 독특합니다 차가버섯은 다른 버섯과는 달리 착생과 성장 과정이 독특합니다 차가버섯은 자작나무에 기생(寄生)하는 것을 제외하면 모든 점에서 일반적인 버섯과 구별되는 특이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보통 버섯과 같은 진균류는 균사(버섯의 열매, 혹은 씨와 같은 것)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차가버섯은 Barren flower(열매를 맺지 못하는 식물) 종류로서 성장한 버섯의 몸에 균사가 없어 자체적으로 번식하지 않는 특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일반적인 버섯은 균사와 포자가 다른 생물이나 유기체에 자리를 잡고 착생하지만 차가버섯은 자작나무가 외부에서 침투하는 바이러스와 싸우는 과정에서 태어납니다. 차가버섯은 자실체가 아닌 균핵(菌核)이 전체의 90%를 이루고 있으며살아있는 나무에 기생하는 거의 유일한 버섯입니다. 차가버섯은 간혹 자작나무 외에 오리나무, 양물푸레나무 등에서도 발견이 되지만 이것은 가치가 없어 사용되지 않습니다. 차가버섯은 간혹 자작나무 외에 오리나무, 양물푸레나무 등에서도 발견이 되지만 이것은 가치가 없어 사용되지 않습니다. 가 Virus가 자작나무의 상처를 통하여 자작나무의 내부에 침투하여자작나무 내부의 복질을 제거하며 자작나무 안에 자리를 잡고 있는 모습 입니다. 자작나무 내부에 자리잡고 1~2m 의 뿌리를 내려서 자작나무의 수액을  빨아먹으며 어느정도 성장한 차가의 모습. 일반적으로 이렇게 차가버섯은자작나무 내부에서 5~10정도 성장을 합니다. 차가버섯이 자작나무의 껍질을 뚫고나무 밖으로 돌출한 모습. 일반적으로우리가 차가버섯이라고 하는부분이며 이 부분이 자작나무의 영양분을 보관하고 저장하는 창고와 같습니다.이렇게 밖으로 나온 차가버섯은이후 10~20년을 더 성장한 후 우리와 만나게 됩니다. 좋은 차가버섯이 자라는  산지 조건 차가버섯은 자작나무가 자라는 거의 모든 지역에서 발견되지만 추운지역에서 자라는차가버섯일수록 품질이 좋습니다.  북위 60도 이상에 있는 시베리아 지역은 겨울에 영하 40도 이하의 날씨가 보름 이상 연속적으로이어지는 극한의 지역입니다. 이런 지역에서 자라는 차가버섯은 같은 크기라도 단단하고 성분 분석을 해봐도 유효성분의비중이 매우 높습니다. 시베리아 남부 지역과 중앙아시아, 몽골, 중국 북부 그리고 간혹 강원도 일부와 일본훗카이도에서도 소량이 발견됩니다. 이런 지역에서 자라는 차가버섯은 자작나무의 바깥으로 튀어나와 큼직한 크기로 자라는 데불과 2~3년 밖에는 걸리지 않을 정도로 자라는 속도가 매우 빠르고 크기도 크지만, 채취할 수 있는 양이나 영양성분  면에서 고려해 볼 때 러시아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 서쪽의 타이가 지대가 주산지라 할 수 있습니다. 시베리아 남부 지역과 중앙아시아, 몽골, 중국 북부 그리고 간혹 강원도 일부와 일본훗카이도에서도 소량이 발견됩니다. 이런 지역에서 자라는 차가버섯은 자작나무의 바깥으로 튀어나와 큼직한 크기로 자라는 데불과 2~3년 밖에는 걸리지 않을 정도로 자라는 속도가 매우 빠르고 크기도 크지만, 채취할 수 있는 양이나 영양성분  면에서 고려해 볼 때 러시아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 서쪽의 타이가 지대가 주산지라 할 수 있습니다. 러시아 사람들은 오래 전부터 생활에서 자작나무 목재뿐 아니라 그 뿌리, 잎눈, 잎사귀, 수액,껍질까지 다양하게 이용해 왔습니다. 러시아 정부에서 분류하고 있는 자작나무 품종은 대표적으로 Betula Mandshurica. BetulaPendula, Betula Platyphylla입니다.  우리가 유용하게 사용하는 차가버섯은 위의 자작나무 종류 중 Betula Pendula와 Betula Pubescens에서 주로 서식 합니다. 가는 북반구의 온대 전 지역, 그러나 자작나무가 분포하는 한계선 특히 난방 한계선까지 도달하지 않으며 분포 됩니다 차가버섯의 가장 좋은 숙주식물은 BETULA PENDULA와 BETULA PUBESCENS 입니다. 북부지방과 고산지역의 키가 작은 자작나무에는 차가버섯이 발견되지 않고 극동 지역의 BETULA COSTATA에 또한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오리나무와 마가목나무와 같은 다른 나무에 서식하는 차가버섯은 자작나무와 여러 품종이 밀집하여  자생하는 혼합림에서만 발견 되었습니다. 차가버섯은 습하고 온대 활엽수와 혼합림, 때로는 자작나무가 서식하는 엽수림 지역에도 분포 됩니다. 러시아 정부에서 인정하는 좋은 차가버섯이란? 러시아 정부는 일정한 기준을 정하여 차가버섯의 등급을 결정합니다. 러시아 정부에서 적용하는 1등급 차가버섯의 기준은 이렇습니다. 북위 50도 이상 지역에서채취한 차가버섯일 것 겉껍질을 제외한 속껍질과속살의 두께가 10cm 이상 크로모겐  콤플렉스가10% 이상 건조한 후수분함량 14% 이하 불순물의 합이1% 이하 관능 검사, 성분 검사,방사능 검사 등에문제가 없을 것 건조시 60도 이상의온도를 넘지 않아야 할 것 좋은 차가버섯 10cm 이하 크기의 조각 상태여야 합니다.속껍질이 있어야 합니다.냄새가 나지 않아야 합니다.단단하며 무게감이 느껴져야 합니다. 나쁜 차가버섯 조각이 아닌 통째로 판매되는 차가버섯기계를 이용하여 얇게 썬 상태의 차가버섯속껍질이 없는 차가버섯비닐 포장되어 판매되는 차가버섯손으로 눌렀을 때 잘게 부서지는 차가버섯무게가 같은 크기의 나무 조각 정도로 가벼운 무게감의 차가버섯 차가버섯에 대한 기록 차가버섯에 대한 최초의 기록은 12세기 러시아의 황제였던 블라디미르 모노마흐(Vladimir Monomakh)가 차가버섯을 이용한 기록, 이후 1858년 의사 E.프로벤의 사례, 1862년 당시 러시아의 수도였던 상트페테르 부르크에서 열린 러시아 의사협회에서의 의사 A.푸르흐트의 논문 발표 사례들의 기록을 통해 차가버섯의 이용 기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후 1950년대 구소련 정부는 국가적인 차원에서 차가버섯에 대한 연구를 시작했으며, 1951년 소련 과학 아카데미 산하 V.L 코마로프식물학연구소는 차가버섯의 생물학적·약리학적 특성에 대해 연구하는 동시에 당시 레닌그라드 제1병원과 함께 장기간의임상실험을 실시해서 그 결과를 발표했습니다.이러한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1955년 11월 26일 소련 보건부 학자 소비에트 약리학위원회에서는 차가버섯을 사용하도록 공식 발표했습니다. 러시아 약제연구소에서는 10년에 걸쳐 차가버섯을 이용한 임상실험 보고서를 1959년 의학계에 발표했습니다. 또한 N.N 바질레바, L,I. 볼로트키나 등은 소련 보건부의 지시로 차가버섯을 연구하여 <식물의 약리학과 독물학> 이라는 보고서를 1958년 발표, 상세히 보고하고 있습니다. 차가버섯의 역사적 발견 미국, 러시아 등 세계 12개국에서 동시에 발간되는 Scientific American 러시아 명 World Science)이라는 순수 과학 잡지가 있습니다.  이 책의 2003년 8월호에 10쪽에 걸쳐 1991년 오스트리아와 이탈리아의 국경을 이루는 알프스 산맥 정상 부근에서 발견된 미라(mummy)에 대한 특집이 나와 있습니다.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고고학자, 고생물학자, 고인류학자들이 이 미라에 대하여 10여 년에 걸쳐 조사를 하고 그 결과를 사진과함께 상세하게설명하고 있습니다.이 미라는 5,300년 전에 살던 사람이고, 직업은 샤만(shaman)이었으며, 사망한 시기는 봄이고, 관절염 치료를 위해서 자작나무 재를 침을 사용하여 문신하듯이 몸에 새겨 넣는 방법으로 사용했다는 내용이 기술되어 있습니다.모자, 손도끼, 신발, 옷 등과 함께 미라는 소지하고 있던 가방에서 자작나무의 차가버섯 두 덩어리와 침 등이 발견되었고, 오스트리아 인스부르그 대학의 Jim Dickson, Klaus Oeggl 교수와 세계적인 고고 환경생리학자 Linda Handley 등이 10 러시아 내에서만 이용되던 차가버섯이 전 세계에 알려지게 된 것은노벨 문학상 수상작가인 알렉산드 솔제니친(Aleksandr Isayevich Solzhenitsyn)의 소설을 통해서 입니다.1968년 발표된 (암병동)은 솔제니친 자신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자전적 소설 입니다.
닫기
제품가격 확인 차가버섯 후코이단 온열매트 효소홍삼